이사야 24:1-13 주신 하나님을 바라보라

  1. 보라 여호와께서 땅을 공허하게 하시며 황폐하게 하시며 지면을 뒤집어 엎으시고 그 주민을 흩으시리니
  2. 백성과 제사장이 같을 것이며 종과 상전이 같을 것이며 여종과 여주인이 같을 것이며 사는 자와 파는 자가 같을 것이며 빌려주는 자와 빌리는 자가 같을 것이며 이자를 받는 자와 이자를 내는 자가 같을 것이라
  3. 땅이 온전히 공허하게 되고 온전히 황무하게 되리라 여호와께서 이 말씀을 하셨느니라
  4. 땅이 슬퍼하고 쇠잔하며 세계가 쇠약하고 쇠잔하며 세상 백성중에 높은 자가 쇠약하며
  5. 땅이 또한 그 주민 아래서 더럽게 되었으니 이는 그들이 율법을 범하며 율례를 어기며 영원한 언약을 깨뜨렸음이라
  6. 그러므로 저주가 땅을 삼켰고 그중에 사는 자들이 정죄함을 당하였고 땅의 주민이 불타서 남은 자가 적도다
  7. 새 포도즙이 슬퍼하고 포도나무가 쇠잔하며 마음이 즐겁던 자가 다 탄식하며
  8. 소고 치는 기쁨이 그치고 즐거워하는 자의 소리가 끊어지고 수금 타는 기쁨이 그쳤으며
  9. 노래하면서 포도주를 마시지 못하고 독주는 그 마시는 자에게 쓰게 될 것이라
  10. 약탈을 당한 성읍이 허물어지고 집마다 닫혀서 들어가는 자가 없으며
  11. 포도주가 없으므로 거리에서 부르짖으며 모든 즐거움이 사라졌으며 땅의 기쁨이 소멸되었도다
  12. 성읍이 황무하고 성문이 파괴되었느니라
  13. 세계 민족 중에 이러한 일이 있으리니 곧 감람나무를 흔듦 같고 포도를 거둔 후에 그 남은 것을 주움 같을 것이니라
    (이사야 24:1-13)

세상엔 두 가지 사람으로 나누어 집니다.  나의 힘으로 모든 것을 이루었다라고 생각하는 사람과 또 다른 한사람은 하나님이 허락해 주셔서 가능하게 되어졌다 말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그런 두 사람의 차이는 자신이 열심히 이루었기 떄문에 주어진 것만 붙잡고 사는 인생이 됩니다. 그러나 또 다른 사람은 자신의 힘으로 이루지 못한 것을 알기에 자신에게 주신 하나님을 바라보는 인생이 됩니다.

오늘 본문의 말씀이 그렇습니다. 하나님은 사람들에게 여러가지를 주셨는데 그 주신 하나님을 바라보지 못하고 자신들에게 주어진 것만 붙잡고 사는 인생을 보여줍니다. 그런 사람들은 향락에 빠져 살다가 율법을 범하고 언약을 깨뜨려 땅을 더럽히고 성읍이 황무하고 성문이 파괴되며 모든 즐거움이 사라지고 땅의 기쁨이 소멸되어졌습니다.

그렇습니다. 주신 하나님을 바라볼때 은혜도 알고 감사가 있고 겸손이 있습니다. 그러나 자신에게 주어진 것만 붙잡고 사는 인생은 은혜도 없고 감사도 없고 교만하게 되어져 버립니다. 그런 오늘 본문의 말씀이 주신 하나님을 바라보지 못한 사람들의 모습입니다. 그런 그들에겐 하나님의 은혜도 없고 감사도 없고 교만함으로 멸망되어진다고 합니다. 그런 오늘 하루 살아갈때 나에게 공부하게 해주신 학교와 가족과 직장과 관계를 돌아보길 바랍니다. 그럴때 하나님이 주신 것에 은혜와 감사와 겸손이 커지게 될 것입니다. 그런 주어진 것만 붙잡고 사는 인생이 아니라 주신 하나님을 바라보는 인생이 되길 바랍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w

Connecting to %s